본문으로 바로가기



의료실비보험과 종신보험의 가장 큰 차이점은 보장 내역이다. 

종신보험 같은 경우는 실제 지급보장이 본인 부담금의 80%, 의료실비 보험은 본인 부담금의 100%를 지급한다. 간단히 말하자면 의료실비 보험은 본인이 병원에서 실제적으로 사용한 금액을 보장 받는 다고 생각 하면 되고, 종신보험은 본인이 큰 병에 걸려서 장기간 사회 활동을 못할 시의 병원비 및 생활을 하기 위한 경제비용을 보장해 준다고 생각 하면 쉽다. 두 번째 차이점은 보험료이다. 단적인 예로 25세 기준 여자를 보았을 경우 종신보험은 대개 10만원선의 보험료이지만, 의료실비 보험은 2만원대이다. 의료실비 보험은 수십 년간의 사업경험을 통해 기존 가입자를 통한 통계로써 그 위험률을 구하지만, 종신보험은 사업을 시작한 지 얼마 되지 않아 전체 국민 통계를 이용해 산출하기 때문이다. 보장기간도 대부분의 종신보험은 80세까지인 반면, 의료실비 보험은 100세까지로 규정하고 있다. 이렇게 보면 의료실비 보험이 무조건 유리한 것 같지만 자세히 들여다보면 꼭 그렇지만은 않다. 지급방식에 상당한 차이가 있기 때문이다. 


결론부터 말하자면, 만일 병치레가 잦다면 의료실비 보험이 유리하고, 장기질환엔 종신보험이 더 유용할 수 있다. 

그 이유는 의료실비 보험은 하나의 질병 또는 사고 당 보장금액을 규정한 반면, 종신 보험 상품은 질병·사고에 구애 받지 않고 기간별로 보장금액을 규정하고 있기 때문이다. 또한 종신보험은 기간별로 보험료가 인상되지 않으나, 의료실비 보험은 5년마다 고객별에 따라 보험료가 인상될 수 있다. 이와 같이 종신보험과 의료실비 보험을 정확히 판단하여 고객에게 맞는 보험을 선택하는 것이 중요하다. 마지막으로 세부적인 보장사항은 회사별로 차이가 있을 수 있으므로 약관을 반드시 확인하고 전문가의 도움을 얻어야 한다. 예를 들어 생보사의 보장기간은 대부분 80세(손보사 100세)이나 일부 생보사는 종신까지 보장하는 경우도 있으며, 치매나 디스크 등의 보장 여부도 회사별로 차이가 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