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 감흥 없던 대만 왕 카스테라와 동네슈퍼 카스테라

카스테라를 좋아하긴 하는데 일부러 찾아가서 사먹지 않는게 일반적이다

언제부턴가 지나다보면 노란옷을 입은 사람들이 일하는 가게에 줄이 장난이 아니길래 

뭔가 했더니 별로 특별나지도 않은 카스테라 파는곳

왜 이렇게 난리인가 싶어 궁금했지만 길게 늘어선 줄을 보고 맛있나보지 하고 말았는데

오늘 우연히 줄이 없길래 한번 사서 먹어봤음~

비쥬얼은 동네 파땡 ㅋ 빵집거보다 조직이 치밀하고 부드러워 보였다

색깔도 노란빛이 도는게 고급스럽다고 해야 하나?


맛은???

개인적인 취향이라 다 틀리겠지만 개인적으로는 맛 좋고 부드러운 카스테라 였음은

인정하나~ 줄서서 기다려서 구매하고픈 생각은 전혀 없을 정도였다. 그냥 카스테라는 동네 슈퍼에서

파는것도 맛있다. 여기 대만 왕카스라는 수제라 정성이 들어갔지만 계란냄새도 좀 나는거 같고

개인적으로는 큰 감흥이 없다



신고
프리싱크
Powerd by Tistory, designed by criuce
rss